[앵커큐브] 연일 폭염에 전력수요 최고치 위협

[앵커큐브] 연일 폭염에 전력수요 최고치 위협

연일 계속되는 폭염에 전력수요 최고치가 위협받고 있습니다. 어제(8일) 최대전력 수요가 8,370만kWh로 급증하고, 예비전력량은 590만kWh까지 떨어지면서 전력수급 비상경보 발령 직전까지 갔습니다. 예비전력이 500만kWh 아래로 떨어지면 준비, 주의, 심각 등 5단계의 전력수급 비상경보가 발령됩니다. 오늘은 다행히 소나기가 내려 기온이 내려가면서 최대전력 8,272만kWh, 예비전력 872만kWh로 진정세를 보였는데요. 이달 17일까지 폭염과 열대야가 이어질 것으로 예상돼 안심할 순 없는 상황입니다. 이 때문에 에너지 절약이 그 어느때보다 중요한데요. 10년 넘은 에어컨이나 냉장고가 전기 먹는 하마라는 사실 아셨습니까? 정규해 기자가 취재했습니다.